728x90

지금 집에서는 좀 비싼 마우스를 사용하고 있다. 로지텍 G5 라는 모델의 마우스로 기왕 사는거 나중에 A/S를 한번 받아보려고 샀다. 그리고 한참을 이용했는데, 어느날 보니까, 마우스가 잘 움직이지 않는 것이다. 어떤 자세에서는 연결되서 제대로 연결되는데, 어느자세에서는 제대로 연결되서 사용할 수 있었다.

IMG_20111007_134116

그러다 갑자기 아예 연결자체가 안되더니, 결국 완전 침묵을 했다. 이 기회에 드디어 A/S를 받아 보려고 했다. 고객지원실 전화는 00798-601-8207 이였다. 일단 이 제품을 A/S 받기 위해서는 P/N 이라든가, 파트번호 등의 정보가 필요하다고 해서 마우스를 가지고 와서 전화를 했다.

그런데, 결과는 아주 예상 가능 레벨로 참담했다.

1년 내에 구매한 제품이면 A/S가 가능하나, 3년 내 구매한 제품은 영수증 및 구매한 증명 문서가 필요하다고 한다. 헐… 도데체… 2년 전 내가 구매한 내역을 뽑아달라고 하니 이 참…

뭐 상담 받는 애들이 뭐라 하겠는가? 그래봐야 메뉴얼 대로 대응할 뿐..

내 생각에는 결국 로지텍이든, MS 든, 뭐가 되든, A/S를 고려한 고가 마우스를 구입하겠다면 절대 말린다. 마우스든, 키보드든, 결국 소모품이다! 라는 생각으로 구매를 할 것. 퀄리티가 아닌 지속적으로 오래 사용할 마음이면, 절대 고가를 사지 말았으면 한다.

아무리 좋아도, A/S 받으려면, 신경을 많이 써야 된다. ㅋ

서론이 길었고, 스스로 A/S 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1. 마우스 분해

일단 원인을 찾아봤다. 그러기 위해서는 마우스를 분해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몇가지 수고 스러운 짓을 해야 한다.

밑바닥에서 다음 그림 처럼 붉은색 박스 부분의 나사를 뜯어내야 한다. 특히 맨 아래쪽과 맨 위쪽은 서퍼를 뜯어내야 그 안에 담긴 나사를 뺄 수 있다. 총 4 개를 뜯으면 된다.

Untitled

그러자 문제가 생긴 부분을 찾을 수 있었다.

2. 나의 문제는?

무척 간단했다.
아래의 그림에서 붉은 색 박스 안의 선 부분의 단선이였다. 그 자랑하는 천으로 감싸서 외부 충격에 강하게 만든것은 좋지만, 결국 천 부분이 꼬이더니, 결국 멋대로 빙글 빙글 돌다가 결국 USB 선 자체가 끊어졌다.

IMG_20111007_134217

결국 이 선을 따로 구매하면 좋을 텐데, 우리나라에서는 저 선은 따로 구매할 방법을 못찾았다. 찾아보니, G1 마우스 케이블은 쉽게 찾을 수 있는데 말이다. 결국 저 끊어진 부분은 강제로 연결하는 수 밖에 없었고, 안의 선을 까서, 납땜으로 연결해버렸다.

내부는 대략 아래 처럼 생겼다.

IMG_20111007_134207

생각 보다 뜯는 것은 어렵지 않고, 적당하게 문제해결을 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마우스 밑면의 서퍼를 붙여야 되는데, 이 부분은 별도 구매를 통해서 처리해야 한다.
(로지텍에서는 파는 곳이 없는 듯.) 찾아본 결과,

http://www.rantopad.co.kr

라는 업체를 통해 구매를 하면 된다.

찝찝한 A/S를 스스로 하고 난 뒤, 훗 .. .하고 웃고 만다.

다음에는 절대 비싼 마우스 사지 않는다… 이게 내가 내린 결론!

728x90
  1. 로지텍 쓰레기.. 2013.03.18 10:25

    저도 같은모델을 쓰면서.. 선이 살짝 꼬이더니.. 천피복이 벗겨지면서.. 마우스 인식을 됐다 안됐다..
    그러더니.. 어느순가..훅가버리네요

    그래서 A/S문의 했더니.. "3년이상된거는 버려라"라네요... 어떠한 수리 보상은 할수 없으니..

    버리고 새거사라는 식으로 이야기해서 대판 싸웠네요....

    상담원...그.. 졸려터진 목소리로.. ..... 암튼 님 블러그보고.. 납땜이나 해야겠어요..


    두번다시 도지텍 물건사면.. 내가 쓰레깁니다...

728x90

기업의 중심적인 최대 목적은 이윤추구이다. 혹여나 자원봉사 및 무료 지원 같은 것은 어디까지나 이미지적인 개선 - 영업적인 광고 효과 - 을 위한 밑석이니..당연한 귀결일지도..
A/S도 어떻게 보면 자원봉사의 성격이 강하기 때문에, 잘 알해주려고 한다.
많은 기업들이 자원봉사임을 알면서도 A/S에 노력을 기울이는 이유는 바로 이미지 관리 때문이다.
그러기에 최초의 이미지를 더욱더 강렬하게 시장을 지배하고 픈 인터파크의 약진을 볼때...
E-Book A/S는 당연히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사실 이번에 비스킷에게서 은근히 기대한 부분은 바로 책 A/S이다.
종이책과는 다르게 발간한 이후에도 책을 수정하여 올려 처리할 수 있다는 그 강점이 있다.
혹여나 오탈자가 생기든, 책 제본에 오류가 있던 간에 관련 출판사와 협의 후
수정한 뒤, 필요시 다시 다운로드 받으면 해결 할 수 있는 그런 시스템이 될 줄 알았다.

그러나... 예전에 구입해서 본 판타지 소설의 화려한 오탈자!. 소설 객주에서 장(章) 자체가 덩어리로 잘못 박힌 문제..
이번엔 만화책의 조그만한 화면...

요 근래 그런 오류들을 연달아 내면서 내 눈에 띄기 시작하니..분통이 터졌다.

일단, 소설의 오탈자와 객주의 문제부분은 아래와 같은 답변이 왔다. 


뭐.. 어떻게 보면 그냥 대변인이니까.. 뭐라 할말은 없지만.. 검토 후 수정이라...
의도는 아니겠지만, 왠지.. 에효... 라는 생각이 든다. 어떤게 문제인가라는 적극적인 태도가 아니고,
신고하시면 수정해주겠다...다. 게다가, 비스킷에서는 Page 라는 개념이 없다.
어디 즈음을 도데체 어떻게 말하라는 것인지...이에 대해서 간단한 언급후 답변은...
biscuit_replyac

즉.. 책의 문제점을 알려주시려면 쪽수와 목차를 말해달라고 한다. 객주 보면 알겟지만, 목차가 2개~3개 밖에 없다. 실제 내용은 그 목차의 장에서 거의 중앙 즈음 된다. 그래서 목차 포기. 그렇다면 쪽수.
쪽수를 알려주려고 보니.. 쪽수가 없다. 이 낭패....
그래서 그 사실을 알려주었는데... 뭐 내가 쪽수고 나발이고 알려줄 수 있는 방법이 없다고 하자...
알아서 찾아본다고 했다.

결국 E-Book 내용 확인하는 사람이라면, 일도 많고, 일 자체에 장인정신이 없으신 분이리시라면, 분명 건성으로 통독을 하실 것이고..문제 없음으로 넘어갈 것 같다는 생각이 문득 든다..

자~ 이 문제는 어쨌던 나중에 업데이트를 한다고 하니.. 뭐 그건 그렇게 넘어가자.

이번 건은... 좀 쑈크.
SNC00162

아니.. 만화가. 저렇게. 화면 여백은 도데체.. 뭐하자는 플레이?!

그래서 비스킷 양에게 의문을 제기.. 그 결과 값은..
biscuit_replyaa
양해라...

흠.. 양해라..

오픈 베타 무료 게임서버 임대업도아니고.. 왠 양해. 즉각적인 수정 약속이나, 하다 못해 사과의 글이
먼저 나오는게 아닌가? 저거 무료로 받은 책이면.. 당연히 양해를 한다.
하지만, 나름 가격있는것 냅따 지르듯 샀는데, 저렇게 받으면... 쇼크지 않을까?
그런데 그 내용의 결과는... 흠...

여튼.. 실망감 가득 몇마디를 비스킷양에게 던져놨다.
뭐 비스킷 양은 단순한 메신저/대변인 역할이니 뭐라 더 할 말도 없고, 따지고 싶지는 않다.
하지만, 이젠 솔직한 심정으로는 비스킷을 통해 책사는게 아깝다는 생각 뿐이다.

큰 돈 내고 산 물건이나 서비스는 장점 보다 단점이 훨씬 많이 보이게 된다.
돈을 내고 받는 당연한 기대치를 만족치 못하니 당연히 단점이 많을 수 밖에..
그럴 수록 더욱더 신경쓰면서 관리를 해야 할 판국일텐데....

일단, 조금 더 지켜보도록 한다.
미운놈에게 떡하나 더 준다는 속담대로 살지 말아줬으면 한다.
나쁘게 굴고 진상을 피워야 대응해 주는 그 따위 글러먹은 대기업 서비스 정신 더 이상 갖지 말고...
문제점을 언급했으면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노력 좀 기울여 줬으면 한다.

PS.

글 쓰던 중 응답글이 왔다.
biscuit_replyad
실망 가득한 마음으로 쓴 몇마디 후 온 답글이였다.
역시 미운놈에게는 저렇게 대응이 제대로 오는것 같다.
(제대로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뒤에서 무슨 생각을 갖고 쓴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사실 처음 부터 저렇게 나왔으면 이런 글 쓸일도 없었고, 그냥 넘어갈 일이였다.
여튼 저 답변 마저도 이제는 더욱 삐딱하게 바라보게 됬다.

728x90
  1. 네어 2010.06.17 01:22

    오~ 김군이의 적극적인 자세!!!

    • Favicon of https://www.hind.pe.kr 하인도 2010.06.17 10:13 신고

      표현 방법이 딱 안떠올라 저리("적극적인 자세") 쓴거 같지만, 의도하는 바를 멋대로 넘겨 짚어 보자면 "빈정상했슴" 을 말하고 싶은게지?(笑)

+ Recent posts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