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3개월 휴면 계정

프로젝트 때문에, 많은 부분을 놓고 있었는데,

그중 하나가 블로그.

잠깐 참고할 자료가 필요해서 예전 기록을 뒤지다가 로그인하려하니,

3개월이라는 시간이 흘러 휴면계정이 되었다.


진짜 박터지고 머리 아프고, 온몸이 아픈 상황인지라

무엇하나 건사못하는 상황이라 이제와 블로그질을 해볼까 하는 생각조차 들지는 않지만,

잠깐 내가 어디까지 놓치고 있나라는 생각을 아주 잠깐이나마 하게 해줬다.


이제... 승부의 날은 다음 주.

다음 주만 아니, 다다음 주까지 어떻게든 잘 끝나야 할텐데...